홈
로그인
이메일
사이트맵
관리자
예약게시판
제목
코웨이 이해선 대표, 한국마케팅협회 회장 취임
닉네임
이수근
등록일
2017-05-20 00:06:49
내용

코웨이는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가 사단법인 한국마케팅협회의 신임 회장으로 취임했다고 19일 밝혔다.

취임식은 이날 오전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노보텔앰배서더에서 진행됐다.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는 아모레퍼시픽 부사장, CJ오쇼핑 및 CJ제일제당의 대표이사를 역임했으며 고객 가치를 실현하는 소비재 마케팅 분야의 전문가로 평가받고 있다.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오른쪽) / 원대연 사단법인 한국마케팅협회 명예회장(왼쪽) (사진=코웨이)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오른쪽) / 원대연 사단법인 한국마케팅협회 명예회장(왼쪽) (사진=코웨이)

천산이괴는 쌍둥이 형제로 어릴 때는 점창파(點蒼派)의 제자였다. 소문에 의하면 심성이 그렇게 바른 자들은 아니었다. 무림맹의 회동 때 사천 당가(四川唐家)의 여식에게 반하여 치근거리다 점창파에서 축출당하고 당가에 쫓기는 몸이 되었다. 이것은 어디까지나 소문이었다. 하지만 이곳 천산까지 숨어들자, 그들의 고강한 무공과 천산이라는 천연의 험지(險地)가 몇 년 동안 그들을 보호해 주고 있었던 것이다. 그들이 천산에 숨어들자 무림맹에서는 현상금을 걸었으며 당가에서는 아직도 그들을 찾고 있는 중이었다. 천산이괴의 첫째인 조영(曹永)은 약간 차가운 인상의 삼십대 중반 나이였다. 오늘 아침에 잡은 노루를 포(脯)로 뜨고 있자 형과는 틀리게 약간 통통하고 체격이 큰, 비슷한 생김새의 동생인 조명(曹明)이 들어오며 형의 하는 모습을 보고 말했다. "언제까지 여기에 있을 거요? 그 소리는 들었소? 무림에서 우리를 천산이괴라고 한답니다." 동생인 조명의 말에 조영은 포를 뜬 고기를 들고 밖으로 나가 해가 잘 드는 곳에 가지런히 놓고 들어왔다.
문자상담

이곳을 통해 문자를 남겨주시면, 성심성의껏 상담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SMS (0byte/80byte)

이름
핸드폰
Enter password